전체

[나눔·봉사] 실리콘밸리 한인회, 희망브리지에 수해 이웃 위한 성금 전달

2023.09.22

실리콘밸리 한인회, 희망브리지에 수해 이웃 위한 성금 전달





 - 호우·태풍 피해 동포 위해 '사랑의 손길' 모금캠페인 전개

  '하루빨리 일상 회복하시길…' 약 11만 5천 미국 달러 기부



실리콘밸리 한인회(회장 우동욱)가 호우 및 태풍으로 피해를 입은 이웃을 돕기 위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회장 송필호)에 성금 115천 달러(한화 약 15천만 원)을 기부했다

  

실리콘밸리 한인회는 한국에서 극한호우의 피해를 복구하기도 전에 발생한 제6호 태풍 카눈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동포들에게 희망을 전하기 위해 사랑의 손길’ 모금캠페인을 마련했다

  

7월 9일부터 8월 31일까지 약 2달간 진행된 사랑의 손길’ 캠페인에는 고국에 대한 사랑을 전하기 위해 북가주에 거주하고 있는 40여명이 적극적으로 기부에 동참했다.

  

9월 21일 진행된 전달식에는 실리콘밸리 한인회 윤행자 이사장제이슨 김 부회장희망브리지 구호모금본부 김희년 본부장모금사업팀 김희윤 팀장이 참석했다.

  

한인회 우동욱 회장은 재난으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동포들에게 따뜻한 손을 내밀어주고자 사랑의 손길’ 모금캠페인을 마련했다라며, “최근 연이어 발생한 여러 사회적인 문제로 인해 수해 이웃에 대한 관심이 희박해 아쉽고우리 이웃들이 하루빨리 일상을 회복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번 캠페인에 참여한 미국의 기업가이자 자선가인 이종문 회장은 사회에 환원하고 서로 도움을 주어야 한다는 가치는 우리가 함께하는 인류의 기본 원칙 중 하나이다라며, “이 가치를 실천하는 중요한 기회인 사랑의 손길’ 캠페인을 통해 어려움을 겪는 동포들에게 손을 내밀고 그들의 아픔을 덜어주고 싶다라고 전했다

  

희망브리지 김정희 사무총장은 수해 이웃을 위해 타국에서 따뜻한 마음을 모아주신 실리콘밸리 한인회에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라며, “희망브리지는 전달주신 소중한 성금이 수해 이웃에게 신속하고 정직하게 전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재난 구호모금 전문기관인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는 1961년 전국의 신문사와 방송사사회단체가 힘을 모아 설립한 순수 민간단체이자 국내 자연재해 피해 구호금을 지원할 수 있는 유일한 법정 구호단체다설립 이후 현재까지 16천억 원의 성금을 누적 지원했으며 6천만 점 이상의 구호물품을 지원했다.

  

특히 공익법인 평가 기관인 한국가이드스타가 발표하는 공익법인 투명성재무안정성 평가에서 5년 연속으로 최고등급을 받는 등 국민 성금을 투명하게 배분하며 집행하고 있다.


첨부파일 : [희망브리지:보도자료] 실리콘밸리 한인회, 희망브리지에 수해 이웃 위한 성금 전달.hwp

facebook url
위로